違いを楽しむコミュニケーション術 第2週

講座の中のフリートーク部分です。


第6回 電話で安否を問う

O:ePさんは안부 전화をよくしますか?
E:저는 외아들이라서 그런지 부모님한테 자주 건화를 하는 편인데요.
  어머님한테 전화드릴 때 "아, 어머님 생각 나서 전화했어요~." 하고 전화를 자주 하곤 합니다.
O:순영さんはいかがですか?
S:예, 저는 이모한테 가끔 전화를 드려서 "어떻게 지내세요?" 아니면 "별일 없으세요?"
  하고 안부를 묻곤 해요.


第7回 食事での挨拶言葉の使い方

O:ePさんは잘 먹겠습니다というあいさつを使ったことありますか?
E:제가 학생 때 학교 선배하고 밥을 먹으러 갔을 때요, 일부러 선배한테 밥을 사 달라는 의미로
  아무 말도 없이 '잘 먹겠습니다'라고 얘기한 적이 있어요.
O:それでどうなりましたか?
E:뭐 속 좋은 표전은 아니었지만 좋은 선배여서 밥 사 주셨습니다.
O:良かったですね。순영さんはいかがですか?
S:네, 가족이나 친구들하고 먹을 때는 '잘 먹겠습니다'라는 표현은 잘 안 쓰지만,
  그 대신 '먹자'라든가 '먹어'라는 말은 잘 쓰는 것 같아요.


第8回 電話の切り方

O:순영さんは親しい人と電話を切る時、何と言いますか?
S:예, 저는 가족들한테 자주 전화를 하는데요. 형제들하고 전화할 때는 "끊어." 하고 끊구요,
  부모님한테는 '요'를 붙여서 "끊어요." 하고 끊어요.
O:ePさんはいかがですか?
E:저도 '끊어'라던가 '끊는다'라는 표현는 쓰기는 하는데요, 개인적으로는 '들어가'라던가
  '안녕'이라는 표현도 자주 쓰는 거 같애요.


第9回 電話でのサービス
 
O:ePさん、韓国で出前を頼んだことありますか?
E:네, 저는 야식을 자주 배달기켰던 거 같애요. 특히 좀 늦은 시간에 어, 배달시켰기 때문에,
  일본에서는 11시 정도만 돼도 배달시킬 수가 없는데 한국에서는 새벽 한 2시 3시까지도
  가능해서 가끔 그립곤 합니다.
O:순영さんはいかがですか?
S:예, 저는 자장면이나 짱뽕을 잘 시켜 먹곤 하는데요. 마지막에 곡 '빨리 갖다 주세요'라고
  부탁을 하게 돼요.

注文の最後に「빨리 갖다 주세요」と言うのは別に今すごく急いでいるという意味ではなく、
日本語で「ちゃんと、よろしくね」というくらいの意味だということですね^^


関連記事

Comment

Comment Form
公開設定